AI 기술로 사회적 문제 해결하는 ‘판교 AI Challenge’ 개최

총 상금 1700만원, AI 기술력 향상과 더불어 전문가들과 네트워킹 기회까지
9월 27일부터 10월 6일까지 판교 AI Challenge 접수
10월 11일부터 2주간 예선 진행 후 11월 9일 결선 및 시상

2021-09-16 14:30 출처: 마인즈앤컴퍼니

‘판교 AI Challenge’ 안내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9월 16일 --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주관하는 ‘판교 AI Challenge’ 대회 접수가 시작됐다.

신청은 10월 6일 수요일까지 진행되며, 최대 5인까지 팀을 구성해 참여할 수 있다. 대회 상세 정보 확인 및 참여 신청은 마인즈앤컴퍼니의 인공지능(AI) 경진 대회 운영 플랫폼 ‘에이아이커넥트’에서 할 수 있다.

이번 경진 대회는 인공지능 분야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판교에서 진행되는 만큼 팀장이 판교 재직자여야 하는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 1차 경진 대회(AI Camp)와 마찬가지로 팀 매칭 희망 신청자 대상 별도의 팀 매칭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경진 대회는 판교 재직자, 일반 재직자, 대학생·대학원(생) 등 다양한 영역의 구성원이 참여할 수 있다.

대회 주제는 ‘경기도 내 사회적 문제 해결을 위한 AI 모델 개발’이다. 최신 이미지, 영상 AI 기술을 활용한다. AI 역량 평가에 기반한 정량평가와 결과를 발표하는 정성평가로 진행되며, 총 상금 1700만원(우승팀 1000만원)을 제공한다.

대회 과제는 ‘어린이 보호구역 내 어린이 위험 행동 분류’다. 사람·사회에 이로운 인공지능 활용에 관심이 커지면서 이에 대한 실천이 중요한 과제로 떠오르고 있다. 이번 대회로 생활 안전 예방을 위한 인공지능 학습 모델을 개발·공유할 수 있다.

10월 11일부터 2주간 예선을 치른 뒤 11월 9일 결선 및 시상이 진행될 계획이다.

1차 경진 대회인 AI Camp의 한 참가자는 “AI Camp는 AI Challenge 준비를 위한 워밍업 단계였다면, 이번 AI Challenge는 팀원들과 긴밀히 협업해 반드시 수상권에 진입할 것”이라며 강한 참가 의지를 내비쳤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담당자는 “인공지능을 접목해 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지속 가능한 사회를 만들 수 있다”며 “기술력의 핵심인 판교테크노밸리를 중심으로 전문 인력을 육성하고, 지역 AI 생태계 활성화 기여할 테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행사 참가를 독려했다.

마인즈앤컴퍼니

마인즈앤컴퍼니는 2017년 설립된 인공지능(AI) 컨설팅 전문 회사로, 비즈니스 관점의 이해를 바탕으로 AI 기술을 활용해 기업의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는 데 도움을 주고 있다. 전상현·고석태 공동대표가 창업했으며, 창업 3년 만인 2020년 약 50억원의 매출을 달성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주요 사업 범위는 △AI 혁신 전략 컨설팅 △AI 모델 개발 △AI 솔루션 및 서비스 개발 등이다. 최근 AI 컨설팅으로 전문 영역을 넓혀 다양한 AI 경진 대회 운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2020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개최하는 NIPA, IITP 국내 경진대회 등을 수행했다. 마인즈앤컴퍼니는 AI Translator를 목표로, AI 기술에 목마른 기업에 가치를 창출하고, 국내 AI 생태계 활성화에 이바지하는 게 목표다.

웹사이트: http://mnc.ai/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